고등학교 예비소집에 가는 날이에요. 우리들의 이야기



고등학교 예비소집에 가는 날이에요.
정선희
2018-12-19
조회
139
  • 페이스북 바로가기
  • 카카오스토리 바로가기
  • 네이버 블로그 바로가기
  • URL 복사

딸내미 오늘 고등학교 예비소집일이라 중학교에서 2교시 수업만 하고 2시까지 고등학교 강당가서 반확인하고 와야한다네요.

오늘 모처럼 학교급식이 좋아하는 분식이랑 딸기쥬스 나온다는데 못 먹는게 아쉽다네요.

혼자 점심학교 근처가서  먹으면 외로울 것 같아 같이 먹어준다니 싫다고 하더니 밥 먹으러 집에 와서 챙겨주네요.

아이엠스쿨 가니 합격자 명단하고 임시반 나왔는데 12반이고 다 여자아이들만 있는데 나중에 다시 남녀합반으로 반 배정 하겠죠.

7반까지는 다 남자애들 반이고 뒷반은 다 여자애들 반이에요.

어제 5시 30분쯤 입주청소 점검하러 갔는데 전반적으로 잘 했는데 싱크대 안쪽 먼지나 시멘트 조금 있고 가스렌지있는 곳도 손으로 문질러도 없어지는 시멘트 분진이 조금 있네요.

환풍기까지 열심히 청소하고 등도 다 빼서 닦았는데 완전히 마무리까지 잘 하진 않았네요.

그래도 다른곳은 45만원인데 여기는 30만원이라 저렴해요.

어제 버스 타고 갔는데 정류소 착각해서 내렸어도 40분에 한대씩인 버스 타고 딸내미 고등학교와 동탄역 거쳐서 가는 버스 탔는데 버스 기사 아저씨가 말도 없이 편의점 가서 뭐 사드신 건가 화장실을 간건가 잘 모르겠어요.

예전 여름에 다른 버스기사님은 더워서 아이스크림 사먹고 올게요 양해 구했는데 이분은 그냥 딸내미 갈 고등학교 버스 정류장에 버스 세워두고 말도 없고 양해도 없이 그냥 갔다오는데 뭐라고 하는 사람도 없네요.

버스타면 1시간 30분 조금 넘게 걸리니 음악 들으면서 간다고 음악 다운받으면셔 밥 먹네요.

    목록으로

    (0/500자)

    현재 10명이 참여하고 있습니다.

    베아트리스 2018-12-21

    고등학교 예비소집 있었군요.
    버스기사님이 아무 말 없이 버스 세우기도 하나봐요.

    악어빙구 2018-12-19

    거리가 너무 멀어서 등하교 할래면은 힘들겠어요고등학교을 벌써 예비 소집을 하는군요 정말 빠르네요^^

    포카치아 2018-12-19

    고딩은 멀리도 되더라구요 그러다가 다시 전학도 오곤 하더라구요 벌써 예비소집 하루하루 잘 갑니다

    미녀와야수 2018-12-19

    버스 타고 한시간 반정도 걸리면 정말 오래 걸리네요~
    차타기전에 화장실은 꼭 들러야겠어요

    패랭이 2018-12-19

    화장실 갈 때 그렇게 말 없이 기사 분 내려요.

    행복한사진 2018-12-19

    입주청소 내집처럼 마무리까지 잘해주면 좋으련만 좀 아쉬웠겠어요. 이사하면 며칠이라도 통학하기가 힘들겠네요

    누구 2018-12-19

    교통편이 걱정이겠어요
    개학하면 아침에는 학원차나 학생들모아서
    등교시키는것 알아보세요

    정선희 2018-12-19

    고등학교는 이사가는 집에서 버스로 2~3코스라 다니기는 괜찮아요. 다니던 중학교 등교가 문제인데 애아빠는 7시 30분까지 출근이라 등교시간 9시까지라 아빠 차 얻어타도 시간이 뜨고 화장하고 다니니 그게 문젠데 전 대중교통서 화장하는 게 별로라 일찍 깨워서 준비 시켜야 하는데 아침잠 많고 느긋한게 문제죠.중 3이라 1월 8일 졸업식 이후엔 자유지요.

    안개꽃사랑 2018-12-19

    딸아이가 이사를 가면
    통학 하기 많이 힘들거 같아요..
    왕복 세시간 거리면
    넘 멀기도 하구...ㅠㅠ
    기사님들 가끔 말도 없이
    그러는 분들 계셔요..
    화징실 가거나 커피 마신다고
    얘기하고 가면 기다리기 괜찮은데
    말 없이 자리 이탈해 버리면
    왕 짜증나더라구요,,ㅠㅠ

    정선희 2018-12-19

    1월 8일까지만 학교 다니면 되는데 아침잠이 많아 지각할 수도 있어 걱정이네요.크리스마스 전후해 학교 동아리 행사 있고 그 이후엔 체험학습 쓰고 나가지 말라는데 친구들과 헤어지기 싫은지 맨날 인강 틀어주고 영화 틀어주고 그것도 싫으면 자면 되는데 간다니 말릴 수 없죠.지금 집에서 10분전에 나서도 금방인데도 게으름 피우거든요.

    이전글

    콩나물국

    2019-01-2450
    다음글

    중학교의 공개수업

    2018-10-20251




    덧글

    댓글 입력 영역